전체뉴스

Total News

정부, 배달앱서도 외식쿠폰 사용 가능 검토

입력 2020-11-26 11:51:02 수정 2020-11-26 11:51: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앞으로 외식 쿠폰 적용 대상에 배달앱도 포함된 가능성이 높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2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를 주재하고 "외식 쿠폰 적용 대상에 배달앱을 포함해 거리두기 상향에도 비대면 쿠폰 사용이 가능한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처럼 소비쿠폰 중 외식쿠폰은 비대면 사용 전환 등 가능한 범위 내에서 제한적으로 운영하고, 방역 단계 완화 시 지급을 재개하도록 사전 준비하겠다"고 했다.

외식쿠폰은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으로 인해 침체된 내수 경제를 활성화하고자 발행한 8대 소비쿠폰 중 하나다.

또한 그는 "동행세일과 코리아세일페스타 등 '내수 촉진 이어달리기'의 마지막 행사인 크리스마스 마켓도 온라인을 중심으로 전환해 차질없이 진행하겠다"고 전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0-11-26 11:51:02 수정 2020-11-26 11:51:02

#코로나19 , #소비쿠폰 , #외식쿠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