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조두순, 12일 출소…특별호송차 타고 이동

입력 2020-12-07 09:28:28 수정 2020-12-07 09:28:2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초등학생을 성폭행하고 상해를 입혀 12년간 복역한 조두순이 오는 12일 출소한다.

7일 법무부와 경찰 등에 따르면 포항교도소에서 복역 중이던 조두순이 오는 12일 새벽 5~6시께 자택으로 이동할 예정이다. 현재는 성폭력 사범 심리치료 프로그램 특별과정 이수를 위해 다른 교소도소 이감된 상태다.

조두순의 출소 장소 및 시간이 공개되면 신변 위협이 예상되는 만큼 특별호송 차량을 이용해 이동시킬 가능성이 높다.

조두순은 위치추적 전자장치를 부착하고 나오며, 출소 이후 7년간 이 전자팔찌를 착용하고 전담 보호관찰관으로부터 24시간 밀착감시를 받게 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12-07 09:28:28 수정 2020-12-07 09:28:28

#조두순 , #위치추적 전자장치 , #전담 보호관찰관 , #조두순 사건 , #아동성폭행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