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부평구, 내년부터 출산가정에 30~100만원 지원

입력 2020-12-29 11:00:02 수정 2020-12-29 11:00: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인천시 부평구는 내년부터 모든 출산 가정에 최대 100만원을 지급한다고 28일 밝혔다.

지원금 규모는 첫째아 30만원, 둘째아 50만원, 셋째아 이상 100만원이다. 지원 대상은 출생아의 보호자(아버지 또는 어머니)가 부평구에 1년 이상 거주한 경우다.

부평구는 '출산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전부 개정해 그동안 출산가정에 축하 용품으로 지급한 온누리상품권(10만원) 대신 현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차준택 부평구청장은 "구의 재정 형편이 넉넉지 않아 그동안 고심이 깊었던 출산지원금을 첫째아부터 지급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12-29 11:00:02 수정 2020-12-29 11:00:02

#출산가정 , #부평구 , #인천시 부평구 , #출산지원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