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조윤희, 37개월 딸 공개…"다른 엄마들이 부러워 해"

입력 2021-01-08 09:46:01 수정 2021-01-08 09:46: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조윤희가 37개월된 딸 로아의 사진을 공개했다.

7일 방송된 SBS '어바웃 펫-어쩌다 마주친 그 개'에서는 조윤희가 유기견, 장애견들과 함께하는 일상이 나왔다.

조윤희는 이날 솔직히 말해서 저는 자존감이 낮은 사람인 것 같다. ‘나는 왜 특별히 잘하는 게 없지’라고 생각하곤 한다. 하고 싶은 일은 많은데 능력이 부족해서 좌절할 때가 많았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런 그가 자기애를 느끼게 된 계기가 바로 유기견을 돌보는 일이었다고. 조윤희는 이런 제가 유기견들을 도와주면 그 아이들이 행복해지고 변화되고 새 가족을 찾고, 아니면 제가 입양해서 아이들을 평생 보살펴줄 때 너무 큰 보람을 느꼈다. 그러면서 제 자신을 조금 더 사랑하게 된 계기가 된 것 같다”고 고백했다.

딸 로아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예전에는 나중에 결혼할 때가 되고 아이를 낳고 이럴 때가 되면 ‘나는 아이 안 낳고 강아지만 키우면서 살 거야’라는 생각을 되게 오랫동안 했었다”면서 “그런데 나중에 원해서 아이를 낳게 됐다”고 말했다.

딸의 사진을 보여주기도 했다. 조윤희의 딸 로아를 본 티파니는 “너무 예쁘다. 언니랑 너무 똑같다”며 감탄했다.

그러자 조윤희는 “딸이 키가 크고 얼굴이 작다. 그래서 다른 엄마들이 부러워한다”고 자랑했다. 또 나는 너무 소심하고 내성적으로 살았으니까, 우리 딸은 사람들을 리드했으면 좋겠다고 마냥 생각했었다. 그런데 진짜로 딸이 리더의 면모를 보여주는 ‘톰보이 스타일’이다. 투머치다”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1-08 09:46:01 수정 2021-01-08 09:46:01

#조윤희 , #엄마 , #배우 조윤희 , #톰보이 스타일 , #어쩌다마주친 그개 , #조윤희 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