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대전서 노로바이러스 감염 증가..."5세 이하 영유아 多"

입력 2021-01-27 13:11:03 수정 2021-01-27 13:11:0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전에서 노로바이러스 감염이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5세 이하 영유아에게서 발병률이 높아 위생 관리에 주의가 필요하다.

27일 대전시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지역 내 표본 의료기관으로 지정된 병·의원에 내원·입원한 설사 질환자를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 노로바이러스로 인한 질환이 지난해 11월 3.6%에서 12월 8.6%, 올해 1월 4주차 27.5%로 조사됐다.

이 기간 연령대별 발생률은 5세 이하 영유아가 66.7%로 가장 높았다.

노로바이러스는 감염에 의한 유행성 바이러스성 위장염으로, 나이와 관계없이 감염될 수 있으며 감염될 시 발열, 구토, 근육통, 설사 등의 증상을 보인다. 연중 내내 감염될 수 있지만, 춥고 건조한 겨울철에 집중적으로 발생하는 경향이 있다.

감염경로는 다양하고 접촉만으로 쉽게 전파될 수 있어 어린이집 등 단체생활 시설에서는 꼼꼼한 손 씻기와 음식물 익혀 먹기를 실천하는 등 감염 예방을 위해 주의해야 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1-27 13:11:03 수정 2021-01-27 13:11:03

#노로바이러스 , #영유아 , #대전 , #감염 , #노로바이러스 감염 , #감염 예방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