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

Infant care

베페 베이비페어 4일 '한산한 개막'

입력 2021-03-04 11:47:41 수정 2021-03-04 11:49:4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4일 삼성동 코엑스 A홀에서 제39회 베페 베이비페어가 개막했다.


국내 최대 규모의 베페 베이비페어지만 평일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이슈가 겹쳐 첫날은 비교적 한산한 것으로 알려졌다. 드물게 대기줄 없이도 입장할 수 있다는 게 4일 오전 방문자의 전언이다.

이번 전시에는 ▲태교용품 ▲임산부용품 ▲출산용품 ▲교육콘텐츠 등 국내외 200개사 600부스가 참여했다.


주최측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전시장 내부에 식음료 반입을 금지했으며, 임신부라운지 및 수유실과 유모차 대여소 등의 편의시설 운영을 중단한 상태다.


베페 베이비페어는 주말인 오는 7일까지 계속되며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키즈맘 뉴스룸 kizmom@kizmom.com
입력 2021-03-04 11:47:41 수정 2021-03-04 11:49:41

#베페 , #베이비페어 , #코엑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