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한국계 6살 아이 주먹으로 때린 백인 여성 경찰에 체포

입력 2021-07-13 11:33:31 수정 2021-07-13 11:33:3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6살 한국계 남자이이의 목을 주먹으로 때리고 욕설을 퍼부은 미국의 한 백인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경찰은 백인 인종인 여성 셸리 힐을 증오범죄 및 폭행 혐의로 체포했다고 11일(현지시간) UPI 통신과 미국의 아시안 소식 전문 매체 '넥스트 샤크' 등이 보도했다.

이 사건은 라스에비거스에 위치한 쇼핑몰에서 지난 5일 일어났다.

쇼핑 중이던 한인 가족의 뒤로 다가간 힐은 갑자기 남자아이의 목을 주먹으로 치고 "너희 잘못이다. 너희가 무슨 짓을 했는지 안다. 중국"이라며 인종차별적인 비방과 욕설을 퍼붓기 시작했다.

아이의 부모는 놀란 채 힐에게 "아들을 때리지 말라. 인종차별주의자"라고 외쳤고 힐은 그 자리에서 빠르게 떠났다.

아이의 엄마는 폭행의 증거를 남기기 위해 힐을 뒤쫓아가며 그의 행동을 영상에 담았다.

넥스트 샤크와의 인터뷰에서 아이 엄마는 백인 여성에게 똑같이 폭력으로 대응하는 것보다 영상을 남겨 기록해놓는 것이 더 낫다고 판단했다며 당시 심정을 전했다.

이 영상은 경찰이 힐을 체포하기 위해 신원을 파악할 당시 도움이 됐다.

아이 엄마는 아들이 백인 여성에게 폭행당한 뒤 상점 직원들이 아이가 다친 부분에 얼음찜질을 할 수 있게 도움을 줬고, 아들의 심리적 안정을 위해 색칠용 그림책을 가져다준 사람도 있었다며 감사를 표했다.

이어 6살 아들이 사건 당일 함께 있었던 2살 여동생이 다치지 않은 것이 다행이라고 말하는 대견한 모습을 보였지만, 정서적 상처를 입었을까 걱정된다고 말했다.

또 아이 엄마는 폭행 용의자가 체포돼 그나마 다행이라고 말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07-13 11:33:31 수정 2021-07-13 11:33:31

#백인 , #증오범죄 , #6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