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늦둥이 본 김구라, "아이에게 올인 안 해...일방적 희생 NO"

입력 2021-10-12 11:10:02 수정 2021-10-12 11:10: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방송인 김구라(52)가 늦둥이를 본 소감을 밝혔다.

11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 서장훈은 김구라에게 “구라 형이 쉰둘에 늦둥이를 봤다"며 축하한다고 전했다. 또 김숙은 기저귀 케이크를 선물했다.

이에 김구라는 “뒤늦게 이렇게 좋은 일이 생겨 너무 고맙다. 예전에 동현이 키울 때 28살이었다. 그때는 잘 몰랐다. 이렇게 보니까 애가 귀엽다. 중간에 인큐베이터에 있다가 나왔다. 다행히 지금은 건강하게 잘 크고 있다. 걱정해줘서 너무 고맙고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그러면서 “많은 분이 축하 문자를 넣었는데 이렇게 답했다. ‘고맙다. 내가 즐겁도록 노력하겠다. 내가 즐거워야 아이도 즐겁다’고 했다. 내 행복이 우선이다. 아이에게 올인 하지 않겠다. 일방적으로 희생을 할 생각이 추호도 없다”며 육아철학을 밝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10-12 11:10:02 수정 2021-10-12 11:10:02

#늦둥이 , #김구라 , #동상이몽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