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경기도, 생태 감수성 높이는 '숲 체험' 지원

입력 2021-10-25 10:41:02 수정 2021-10-25 10:47:5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기도가 돌봄 시설에 다니는 아이들의 숲 체험 나들이를 지원하는 '숲에서 자라나는 아이들' 사업을 다음 달부터 시행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숲 체험 사업은 도내 어린이집, 지역아동센터 등 돌봄 시설 1만1천300여곳을 이용중인 아동 36만명을 대상으로, 도내 수목원과 산림욕장 등 산림 휴양시설 166곳에 무료 입장이 가능하도록 연계하는 사업이다.

이를 통해 돌봄 시설 아동들이 숲속에서 생태 감수성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한다.

활발한 시행을 위해 도는 주기적으로 돌봄 시설에 숲 체험 행사 정보를 알리고 유아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맞춤형 체험 프로그램을 개발 및 보급할 방침이다.

숲 체험에 참여하고자 하는 돌봄 시설은 인근 산림 휴양시설을 예약한 후 이용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스웨덴, 핀란드 등 북유럽 국가에서는 숲 활용 교육이 보편화돼 있다"며 "경기도는 전국 광역지자체 중 처음으로 시행하는 이번 사업으로 공적 돌봄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10-25 10:41:02 수정 2021-10-25 10:47: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