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롯데리아 내달부터 가격 인상…평균 4.1%↑

입력 2021-11-24 10:02:58 수정 2021-11-24 10:02:5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롯데GRS가 운영하는 패스트푸드 프랜차이즈 롯데리아가 다음달 1일부터 제품 가격을 인상한다고 24일 밝혔다.

가격 상승률은 평균 4.1%이며 버거류 16종, 세트류 17종, 치킨류 12종, 디저트류 8종, 음료류 10종 제품의 가격이 각각 평균 200원 정도 오르는 셈이다.

구체적인 가격 조정을 살펴보면, 불고기버거와 새우버거 단품은 3900원→4100원, 세트 메뉴는 5900원→6200원으로 인상된다.

롯데GRS는 최저임금 상승, 해외 물류난에 따른 원자재 가격 상승, 물류 및 배달 플랫폼 수수료 인상 등 경영비용의 증가로 인해 가격을 인상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롯데GRS 관계자는 "외부 환경위협에 따른 가맹점 수익 개선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가맹협의회와 협의해 이번 판매가 인상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11-24 10:02:58 수정 2021-11-24 10:02:58

#롯데리아 , #햄버거 , #가격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