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이지현 "ADHD 아들, 수학경시대회서 최우수상"

입력 2021-12-23 09:14:48 수정 2021-12-23 09:14:4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ADHD를 앓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이지현의 아들이 수학에 남다른 재능을 보였다.

22일 방송된 JTBC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에서는 달라진 이지현 가족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숙제를 하던 7살 우경이는 초등학교 3학년 문제를 풀고 있었다.

이지현은 왜 3학년 문제집이냐는 우경에게 "어쩔 수가 없어. 진도를 천천히 나가려고 해도 네가 너무 빨리 풀어버리니까"라고 설명했다.

이지현은 "저는 선행 학습을 시키고 싶지 않다. 안 하려고 노력했는데도 3학년 걸 하고 있다. 숙제를 하면 척척 해내니까 계속 2학년 거 돌다가 도저히 안 되겠다 싶어서 3학년으로 올라간 거다"고 전했다. 이에 김현숙은 "영재 테스트 받아봐야 되는 거 아니냐"고 말했다.

함께 숙제를 봐주이지현은 우경이에게 "좀 있으면 상장 나온다. 우경이 수학 경시대회 나가서 한 살 형아들 대회 나가서 최우수상 받은 거 너무 축하해주고 싶다"고 전했다.

이지현은 "저도 너무 기뻤던 게 우경이한테도 살 길이 있구나 싶었다"며 뿌듯해 했다. 심지어 이번이 두번째 수상이라고도 했다.

이를 보던 김구라는 "비상한 애다"라고 했고, 채림은 "시각을 바꿔야 할 것 같다. 우경이는 문제가 있는 아이가 아니라 특별한 아이다"라고 말했다. 특히 우경은 9살 누나의 숙제를 도와주는 모습을 보였다.

(사진= 방송화면 캡처)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12-23 09:14:48 수정 2021-12-23 09:14:48

#수학경시대회 , #최우수상 , #이지현 , #아들 , #이지현 가족 , #ADHD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