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강원서 첫 오미크론 확진자 3명 발생

입력 2021-12-23 15:15:09 수정 2021-12-23 15:15: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강원도에서 코로나19 새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확진자가 처음으로 발생했다.

강원도 보건당국은 지난 18일 발생한 원주시 확진자의 변이 바이러스를 분석한 결과 오미크론 변이로 최종 확인됐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오미크론 변이는 3건으로 광주지역 20대 대학생 지표환자인 A씨와 감염된 15건의 사례 중 3건을 분석해 확정한 것이다.

도는 A씨를 포함해 나머지 검체 12건도 오미크론 변이로 추정,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A씨는 지난 14일 원주 시내 2개 음식점에서 가족·지인과 만났으며, 같은 시간대 음식점 이용자 2명이 감염됐다.

또 같은 시간대 음식점에서 노출된 2명이 17일 가족 모임을 하면서 가족 8명 전원에게 전파한 것으로 추정된다.

도는 확진자가 방문했던 시설은 모두 소독을 마쳤고, 밀접 접촉자는 14일 동안 자가 격리하기로 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12-23 15:15:09 수정 2021-12-23 15:15:09

#오미크론 , #확진자 , #강원 , #오미크론 확진자 , #오미크론 변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