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4남매 아빠 정성호, "아내 다섯째 원해...난 계속 말라가"

입력 2022-01-04 10:36:05 수정 2022-01-04 10:36: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4남매 아빠인 개그맨 정성호가 아내의 자녀 계획을 언급했다.

정성호는 3일 방송된 SBS 예능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에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정성호는 "아내가 결혼하면 아이 다섯을 낳고 싶다고 했다. 다복한 가정에서 행복하게 살고 싶다는 뜻이라고 생각했다. 그런데 13년째 계속 말라가고 있고 숨 쉬는 식구는 많아지고 있더라"고 말했다.

또 정성호는 "아내가 막내 아이와 하는 대화를 들은 적이 있다. '너는 여동생이 좋아, 남동생이 좋아'하더라"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아내가 샤워를 하고 나는 왜 샤워를 안 하냐고 한다"며 "샤워에는 어마어마한 의미가 있다, 이게 샤워로 끝날까. 그래서 일찍 자야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개그맨 겸 MC인 정성호는 2010년에 9세 연하의 경맑음과 결혼해 슬하에 2남 2녀를 두고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1-04 10:36:05 수정 2022-01-04 10:36:05

#다섯째 , #남매 , #아빠 , #4남매 아빠 , #정성호 , #개그맨 정성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