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리안 퍼스트브랜드 대상 유모차 부문 9년 연속 수상

입력 2022-01-13 09:00:06 수정 2022-01-13 09:00:0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유아용품 전문기업 에이원이 전개하는 유모차 브랜드 ‘리안(RYAN)’이 한국 소비자포럼에서 주최하는 '2022 퍼스트 브랜드 대상'에서 9년 연속으로 유모차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퍼스트브랜드 대상은 전국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및 모바일, 일대일 유선조사 투표를 실시하여 다음해 가장 기대되는 카테고리별 브랜드를 소비자들이 직접 선정하는 권위 있는 어워드이다.

리안은 이번 시상식에서 5개의 유명 유모차 브랜드와의 접전 끝에 소비자 기대치 부문에서 높은 평점인 4.94점을 받아 ‘2022년도에 가장 기대되는 유모차 브랜드’로 선정됐다. 이는 지난 2014년부터 올해까지 9회 연속 유모차 부문 1위 자리를 차지한 것으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No.1 유모차임을 입증했다.

리안은 에이원에서 아이의 행복한 웃음이 가득 담긴 일상을 함께하는 유아용품을 만들고자 론칭한 브랜드로 설립자의 이름을 따서 만들었다. 1988년 회사를 설립할 때는 아들을 사랑하는 아빠의 마음으로, 세월이 흐른 후에는 손주를 사랑하는 할아버지의 마음을 담아 아이가 안전하고 편안한 제품을 만들어 왔다.

리안은 현재 디럭스급 절충형 유모차 '솔로'를 중심으로 국내 유모차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다. 아이의 안전과 편안함을 위한 디럭스급 기능에 엄마를 위한 편의성과 가벼운 무게를 겸비한 절충형 유모차로 안전성과 휴대성을 모두 중시하는 소비자들의 니즐르 충족시킨다. 실제로 리안의 '솔로'는 불경기 속에서도 매출이 매년 50% 이상씩 성장하고 있다.

또한 리안이 소비자들의 다양한 취향을 만족시키기 위해 지속적으로 신제품 개발과 카테고리 확장에 노력해온 것도 함께 인정 받았다. 리안은 스타일에 민감한 20~30대 육아맘을 대상으로 맘스 컨슈머 운영 및 예비맘과 육아맘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를 기반으로 제품을 개발해왔다.

리안 브랜드 담당자는 "2022년 1월 신규 라인업으로 컨템포러리 클래식 디럭스 유모차 뮤즈를 출시할 예정이다. 리안의 프리미엄 유모차 라인으로 편리한 양방향 폴딩, 아이와 편안한 정서교감이 가능한 58cm의 하이포지션 시트, 빛의 각도에 따라 입체감으로 디자인을 돋보이게 해주는 300D 도비 멜란지 원단과 카본 랩핑 프레임으로 고급스러움을 완성했다"고 전했다.

리안 뮤즈는 이달 중순 에이원베이비 자사몰과 스마트스토어에서 예약판매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선보여질 예정이다.

키즈맘 뉴스룸 kizmom@kizmom.com
입력 2022-01-13 09:00:06 수정 2022-01-13 09:00:06

#리안 , #유모차 , #퍼스트브랜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