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스벅에 이어 투썸도 가격 인상...아메리카노 400원 올라

입력 2022-01-24 15:01:15 수정 2022-01-24 15:01: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스타벅스에 이어 투썸플레이스도 제품 가격을 올린다.

투썸플레이스는 오는 27일부터 일부 음료의 가격을 인상한다고 24일 밝혔다. 투썸플레이스가 음료 가격을 인상하는 것은 2012년 8월 이후 9년 5개월 만이다.

아메리카노, 카페라떼 400원, 카라멜 마키아또 300원, 프라페 200원, 쉐이크 100원 등 총 54종의 커피·음료 중 절반 이하인 21종의 가격이 인상된다.

이에 따라 아메리카노 레귤러 가격은 4100원에서 4500원으로 오른다.

투썸플레이스 관계자는 "최근 원두, 우유 등 원가 압박이 더는 감내하기 어려운 수준을 넘었기에 부득이하게 가격 인상을 진행하게 됐다"며 "멤버십 혜택 및 개인 컵 사용 확대 캠페인 등을 통해 고객 서비스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스타벅스코리아는 앞서 지난 13일부터 일부 음료의 가격을 100∼400원씩 인상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1-24 15:01:15 수정 2022-01-24 15:01:15

#아메리카노 , #가격 , #가격 인상 , #아메리카노 레귤러 , #투썸플레이스 , #스타벅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