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김미려, "남편 얼굴보고 결혼했는데 20kg 쪄"

입력 2022-02-14 13:30:02 수정 2022-02-14 13:30: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개그우먼 김미려가 결혼 후 체중이 20kg 늘어난 남편 정성윤을 고발했다.

14일 채널S 예능 프로그램 '진격의 할매' 측에 따르면 오는 15일 방송에서는 김미려가 출연해 남편 정성윤의 과거 비주얼을 공개한다.

조각 같은 얼굴에 초콜릿 복근까지 탑재했던 정성윤의 이전 사진에 할매 MC들은 모두 환호했지만, 10년간 일을 쉬며 무려 20kg나 살찐 정성윤의 현재 모습은 모두의 할 말을 잃게 만들었다.

김미려는 “남편이 육아, 살림을 핑계 대며 본업으로 돌아갈 생각이 없다”고 토로했다.

이를 본 MC 박정수는 “태만하구나...어떻게 배우가 관리를 안 해?”라며 “저렇게 이뻤는데... 너무 쪘다!”고 돌직구를 날렸다. 그러나 나문희는 “예쁘게 쪘어. 찐 것도 괜찮은데?”라며 다른 의견을 냈다.

이에 박정수는 “뭐가 괜찮아? 나 같으면 안 쓸 것 같아”라며 배역 캐스팅에 어려움이 있을 것 같다고 예상했지만, 나문희는 “(과거를) 모르는 사람은 쓸 거야”라며 “드라마에는 다양한 역할이 많이 있으니까...”라고 여전히 긍정적인 입장을 취했다.

MC 나문희와 박정수의 의견이 극명하게 갈리는 가운데, 맏언니이자 현역 최고참 여배우 김영옥은 자신의 과거 이야기를 진솔하게 털어놓으며 김미려의 고민에 함께 공감했다.

'진격의 할매'는 15일 오후 8시 50분 방송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2-14 13:30:02 수정 2022-02-14 13:30:02

#김미려 , #남편 , #얼굴 , #결혼 , #남편 얼굴 , #개그우먼 김미려 , #남편 정성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