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정부, 오는 18일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안 발표

입력 2022-02-15 17:33:54 수정 2022-02-15 17:34: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는 18일 정부가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안을 발표한다.

15일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정례브리핑에서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해 오는 18일 조정안을 발표하는 것을 목표로 일상회복지원위원회 위원들을 포함한 각계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고 말했다.

손 반장은 "오미크론 변이 우세화로 인한 유행 특성의 변동에 따라 사회·경제적 피해를 어느 정도까지 감수할 것인지도 함께 결정해야 하므로 다양한 의견을 듣고 있다"고 했다.

현재 적용 중인 사회적 거리두기는 오는 20일까지 효력이 유지된다. 현행 조치에 따르면 사적모임의 경우 최대 인원을 6명까지, 식당과 카페 등은 영업시간을 오후 9시로 제한하고 있어 이보다 완화될 가능성이 높다고 보는 견해가 많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2-15 17:33:54 수정 2022-02-15 17:34:12

#사회적거리두기 , #방역수칙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