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심해지는 임산부 발목 통증, 관리법은?

입력 2022-02-18 17:13:55 수정 2022-02-18 17:13:5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출산 후에는 인대가 늘어나 있는 상태로, 평소에 많이 쓰는 관절을 무리하게 사용하면 시큰거리는 통증이 생기기 쉽다. 늘어나 있는 상태의 관절은 작은 충격에도 손상을 입을 수 있는데 이를 방치하면 만성질환으로 이어질 수도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만약 출산 전후로 발목이 붓는 등 통증이 나타난다면 기본적으로 뼈 건강에 신경을 써야 한다. 칼슘과 비타민D가 들어있는 식품을 충분히 섭취하고,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가벼운 걷기운동이나 스트레칭을 해주는 것이 좋다.

약해진 관절의 통증 부위를 케어하는 보호대를 착용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임산부 속옷 전문 브랜드 프라하우스는 발목 관절과 인대를 효과적으로 보호해주는 임산부 전용 발목보호대를 선보이고 있다.

프라하우스 발목보호대는 스포츠 테이핑의 원리로 제작되어 편안하면서도 단단하게 발목을 잡아주기 때문에 부상의 위험을 덜어주고 통증을 완화시켜주는 효과가 있다.

뒷꿈치 스트랩과 매직 벨크로로 제작되어 개인의 체형에 따라 압박강도를 조절할 수 있기 때문에 착용 후에도 편안하고 안정적으로 움직일 수 있다.



또한 통기성과 흡수성이 좋고 가벼워 실내나 실외에서도 부담 없이 착용 가능하다.

색상은 스킨, 블랙으로 출시됐다.

프라하우스 관계자는 “임산부 전용 제품인만큼 국내산 최고급 피부 친화적 신소재를 사용했다”라고 강조하면서 “출산 후는 물론 임신 중후기 이후부터 체중이 늘면서 발목 통증을 호소하는 이들이 많은데, 평소 발목이 약하다고 생각한다면 미리 발목보호대로 케어하는 것을 추천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2-18 17:13:55 수정 2022-02-18 17:13:55

#임산부 , #발목 , #통증 , #임산부 발목 , #프라하우스 , #발목보호대 , #임산부 발목보호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