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사유리 "아빠 없는 육아, 젠 이기적인 아이 될까 걱정"

입력 2022-03-07 10:28:01 수정 2022-03-07 10:28: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유리가 육아 고충을 토로했다.

6일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421회에서는 새로운 베이비시터 이모님과 함께하는 사유리네 가족의 일상이 소개됐다.

이날 방송에는 젠을 친손자처럼 아끼는 베이비시터 이모님이 등장했다. 이모님은 젠이 울 때면 바로 그 이유를 캐치하고, 젠이 먹다 남기는 음식까지 받아먹는 등 'K-할머니' 포스를 풍겼다.

사유리 역시 베이비시터 이모님에게 많이 의지했지만, 젠의 양치를 두고 갈등을 겪기도 했다. 양치질하기 싫어 우는 젠을 단호하게 훈육하는 사유리와 너무 싫어하면 한 번쯤은 안 해도 된다는 이모님의 의견이 팽팽하게 대립했던 것이다.



사유리는 이모님에게 넌지시 "아빠가 없이 혼자 키우니까, 너무 오냐오냐 키우면 혹시라도 이기적인 아이가 될까 봐 걱정된다"며 젠에게 단호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이모에게 많이 의지하는 것 같다"며 화해의 손을 내밀었다.

이모님 역시 이를 이해하며 "나도 집에 가면서 젠이랑 사유리를 놓고 가면 이상하게 마음이 쓰인다"며 "타국에서 엄마 혼자서 애 키우는 게 정말 쉬운 일이 아니다"라고 사유리와 젠을 향한 진심을 이야기했다.

한편,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20분 방송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3-07 10:28:01 수정 2022-03-07 10:28:01

#육아 , #아이 , #베이비시터 이모님 , #육아 고충 , #사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