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경기도, 광역기능 거점아동보호전문기관 운영…국내 최초

입력 2022-03-14 10:06:46 수정 2022-03-14 10:06:4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광역 단위 거점아동보호전문기관을 운영한다. 각종 아동학대 문제를 보다 심층적으로 다루는데 운영 목적이 있다.

현재 경기도에는 수원아동보호전문기관 등 아동보호전문기관이 19개소 운영 중이다. 이후 첫 개소했던 경기도아동보호전문기관을 전국 최초 광역 단위 관리본부로 개편했다.

각 아동보호전문기관과 거점아동보호전문기관은 역할을 분담해 운영된다. 시·군 아동보호전문기관은 학대 피해 아동을 위한 사례관리 및 재학대 방지 등 직접적인 지원을 수행한다.

경기도 거점아동보호전문기관은 학대 예방 사업 연구·개발, 긴급의료비·심리치료비 지원, 법률 자문 등 학대 피해 가정 및 대응 인력에 대한 지원사업을 연중 수행한다.

또한 아동학대 대응 인력 역량 강화 교육, 학대 사례 자문 등 시·군 아동보호전문기관의 업무 지원을 맡는다. 연내 추가 설치되는 김포, 양주, 오산, 포천 시·군 아동보호전문기관 4개소의 원활한 초기 운영을 위해 표준 업무 지침서도 개발한다.

특히 지난해 11~12월 개소한 광주, 파주 시·군 아동보호전문기관 직원을 대상으로 ‘운영업무 지원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 이론교육, 현장 견학, 행정업무 지도, 간담회 등을 통해 신규 아동보호전문기관이 운영 안정성을 조기에 찾고, 체계적 대응력을 갖추도록 지원한 것.

유소정 경기도 아동돌봄과장은 "모든 아동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성장하기 위해 경기도, 시·군, 아동보호전문기관의 긴밀한 협업이 필수"라며 "도는 경기도 거점아동보호전문기관 운영, 시와군 아동보호전문기관 등을 통해 아동 보호망의 양적 및 질적 확대를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3-14 10:06:46 수정 2022-03-14 10:06:46

#경기도 , #아동보호전문기관 , #아동학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