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정형돈, 유튜브서 '운전 중 휴대전화 사용' 경찰에 자진신고

입력 2022-03-16 15:40:01 수정 2022-03-16 15:4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방송인 정형돈(44)이 경찰에 도로교통법 위반 사실을 자진 신고 했다.

16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정 씨는 이날 오후 1시께 서울 강남경찰서에 방문해 도로교통법 위반(운전 중 휴대전화 사용) 사실을 밝혔다.

정씨는 지난달 23일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 게시한 영상 속에서 운전 도중 휴대전화를 사용해 도로교통법을 위반했다.

그는 영상 자막을 통해 "운전 중 핸드폰 사용은 명백한 불법으로 합당한 처벌을 받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유튜브 채널 공지란에 "직접 경찰서로 가서 자수할 예정"이라고도 게시했다.

경찰은 이날 정씨의 도로교통법 위반 사항에 대해 과태료 6만원과 벌점 15점을 부과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3-16 15:40:01 수정 2022-03-16 15:40:01

#휴대전화 , #자진신고 , #정형돈 , #유튜브 , #운전 , #휴대전화 사용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