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스토케, 하이엔드 디럭스 유모차 '익스플로리 엑스 시그니처' 출시

입력 2022-03-17 15:00:01 수정 2022-03-17 15:0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노르웨이 프리미엄 유아용품 전문기업 스토케(STOKKE)가 하이엔드 디럭스 유모차 '익스플로리 엑스 시그니처(Xplory X Signature)'를 출시한다.

해당 신제품은 자사의 최상위 유모차 모델로 프레스티지 라이프스타일을 추구하는 부모를 위해 디자인과 소재를 차별화한 것이 특징이다.

익스플로리 엑스 시그니처는 시크한 블랙과 고급스러운 골드 색상을 매치해 세련된 비주얼을 완성했다. 유모차 소재에서 찾기 힘든 가볍고 부드러운 감촉의 프리미엄 원단을 적용해 유아용품이자 패션 아이템으로써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했다.

은은한 광택감이 돋보이는 이 원단은 캐노피부터 시트 전반을 감싸며 마치 유모차가 고급 소재의 옷을 입은 것 같은 우아함을 발산한다. 스토케는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브랜드 철학을 반영해 익스플로리 엑스 시그니처의 원단으로 100% 리사이클 소재를 사용하고 인체에 무해한 친환경 발수제를 적용했다. 이는 화학약품 사용량 90%, 물 사용량 75%, 탄소 발자국 25% 절감 효과가 있다.

익스플로리 엑스 시그니처는 견고한 프레임에서 오는 뛰어난 핸들링과 부드러운 주행으로 부모와 아이 모두에게 편안함과 안정감을 제공한다. 시중에 판매되는 유모차 중 유일하게 15단계로 시트 높이 조절이 가능하며, 시트 포지션이 높아 부모와 아이가 가깝게 교감할 수 있다. 6개월부터 최대 22kg까지 사용 가능하며, 아이의 성장에 따라 발판 깊이를 3단계로 조절할 수 있다.

또한, 감각적인 패션 스타일을 완성해 줄 익스플로리 엑스 시그니처 커스텀 체인징 백을 함께 선보인다. 이번 체인징 백은 토트백 스타일의 세련된 디자인에 기저귀 등 외출 시 필요한 아기용품을 넉넉하게 보관할 수 있는 수납력을 갖췄다.

스토케 관계자는 "이번 신제품은 주 타깃층인 MZ세대 부모의 브랜드 충성도와 패션 스타일링 선호를 반영해 탄생한 프리미엄 유모차"라며 "패션 스타일을 완성할 뿐 아니라 친환경 소재를 통해 가치소비도 실천할 수 있어 높은 관심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3-17 15:00:01 수정 2022-03-17 15:00:01

#스토케 , #유모차 , #디럭스유모차 , #익스플로리엑스시그니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