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1호선 패륜아 영상 속 노인은 제 아버지... 손 떨렸다"

입력 2022-03-30 09:40:42 수정 2022-03-30 09:40:4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유튜브 영상 캡쳐



서울 지하철 1호선에서 젊은 남성이 노인에게 폭언을 하는 영상이 올라와 공분을 산 가운데, 자신이 피해자의 아들이라고 주장하는 누리꾼이 가해자를 찾고 싶다는 글을 올렸다.

2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유튜브 영상을 보고 손이 떨리더군요. 저의 아버지임을 알고'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자신을 작은 기업을 운영하는 50대 아재라고 소개하며 "오늘 점심 식사 중 휴대폰으로 유튜브를 켰고 메인 화면에서 '1호선 패륜아'라는 영상을 무심코 봤다"라며 "유난히 해당 영상이 눈에 띄어 클릭했는데 영상을 보고 심장이 벌렁거렸고 눈을 의심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영상에 보이는 어르신이 제 아버지 같은 느낌이 들었다. 설마 하면서 두 번, 세 번, 다섯 번 더 돌려봤다"며 "순간 손이 부르르 떨려왔다. 지하철 라인이나 가지고 계신 휴대폰과 외모, 목소리가 곧 80살이 되는 저의 아버지가 확실했다"고 말했다.

그는 "숨을 고르고 식당에서 나와 아버지께 전화를 드렸다"라며 "처음에는 완강히 부인을 하시다 결국엔 그런 일이 있으셨다 인정을 하셨다"라고 적었다.

A씨에 따르면 아버지는 나이에 비해 평소에 감기도 잘 걸리지 않지만, 그 날 이후 10일 간 몸살로 앓아 누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감기도 잘 안 걸리시는 분이 10일을 앓아 누우셨다 하셨을 때 참 이상하다 생각했다"며 "이런 일이 있었는지 미처 몰랐지만 아마 이 일로 마음 고생을 해서 영향을 받지 않았나 싶다"고 추측했다.

A씨는 모욕죄로 신고하고 싶은데 죄가 성립될지 의견을 물으며 아버지에게 폭언을 한 남성을 찾고 싶다고 했다.

이 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찾아서 처벌받도록 해야 한다"며 공감했다.

한편, 해당 영상은 '1호선 역대급 패륜 빌런 탄생'이란 제목으로 최근 유튜브에 올라왔다.

영상은 지난 16일 오후 5시 40분쯤 수원행 1호선 성균관대역에서 촬영된 것으로 한 젊은 남성은 자리에 앉은 노인을 향해 "인간 같지 않은 XX야. 직장도 없지?" "돈도 없어서 그 나이 먹고 차도 하나 없어서 지하철 타고 다니냐?" "잘하네. 아주 X팔려. 나 같으면 죽었어. 왜 살아? 나이도 XX 많은 것 같은데" 등 폭언을 쏟아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3-30 09:40:42 수정 2022-03-30 09:40:42

#아버지 , #패륜 , #영상 , #노인 , #유튜브 영상 , #1호선 패륜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