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전기에 가스까지 내달부터 요금 줄줄이 인상

입력 2022-03-31 09:35:52 수정 2022-03-31 09:35:5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내달 1일부터 전기요금에 이어 가스요금도 인상된다.

산업통상자원부(산업부)는 원가 상승에 따른 기준원료비 조정에 따라 주택용 및 일반용 도시가스의 요금이 평균 1.8% 상승한다고 예고했다.

이에 주택용 가스요금은 현행 메가줄(MJ)당 14.22원에서 14.65원으로 0,43원씩 오르게 된다. 사용처에 따라 요금이 달라지는 일반용 요금의 경우 음식점, 카페, 구내식당이 해당되는 영업용1은 현재 14.09원에서 14.26원으로 1.2% 오른다. 목욕탕, 쓰레기소각장 등이 속한 영업용2는 13.09원에서 13.26원으로 1.3% 요금이 상승한다.

이렇게 되면 연중 가구당 평균 가스요금은 월 860원 정도 오르게 된다.

산업부는 "지난해 하반기 이후 국제 가스 가격이 급상승하면서 작년 말 기존 1조8000억원이었던 주택용 및 일반용 미수금이 급격히 증가했다”면서 “미수금 누적을 일부 해소하기 위한 원료비 인상이 불가피했다”고 전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3-31 09:35:52 수정 2022-03-31 09:35:52

#전기요금 , #가스요금 , #산업통상자원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