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자전거로 슈퍼카 '쿵' 어린이…차주의 반응은?

입력 2022-04-06 14:47:14 수정 2022-04-06 14:47: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3억 원을 웃도는 포르쉐를 자전거로 들이받은 어린이에게 '괜찮다'며 너그럽게 용서한 차주의 사연이 전해지고 있다.

지난 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남양주의 한 포르쉐 차주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다는 글이 올라왔다.

글 작성자는 '아이들과 아이 엄마가 놀이터에서 놀다가 5살 막내가 자전거로 포르쉐를 박았다'며 '예상치 못한 상황에 놀라 울음을 터뜨렸고, 아이 엄마 역시 차량을 보고 속으로 울었다'고 전했다.

아이가 자전거로 친 차량은 옵션 등을 포함해 3억 원이 넘는 '슈퍼카'에 해당했다.

하지만 차주는 뜻밖에도 '괜찮다'며 실수를 용서했다.

글쓴이는 '연락처라도 알면 통화를 하고 싶은데 전화번호를 몰라 글을 올리게 됐다'며 한번 더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 소식에 누리꾼들은 '슈퍼카만큼 빛나는 인성이다', '돈의 여유보다 마음의 여유가 더 부럽다' 등의 훈훈한 반응을 보였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4-06 14:47:14 수정 2022-04-06 14:47:14

#자전거 , #슈퍼카 , #어린이 , #차주 , #포르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