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가수 린, 난임 고백..."임신 노력했지만 계속 실패"

입력 2022-04-13 10:15:01 수정 2022-04-13 10:15: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가수 린이 임신을 노력했지만 계속 실패했다고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떡볶이집 그 오빠’에는 가수 린이 출연했다. 린은 지난 2014년에 가수 이수와 결혼했다.

이날 린은 2세 계획을 묻자 “일부러 안 갖는 게 아니다. 사실 굉장히 노력했었다”라고 말했다.

린은 “열심히 병원도 다녔는데 계속 실패했다. 시험관 아기 같은 것도 열심히 하고 자궁 외 임신도 했다”라며 “의학적으로 도움을 받아서 한 거라 조심해야 한다고 해서 진짜 조심했다. 그랬는데도 안 됐다”라고 털어놓았다.

이어 “‘내가 과연 부모가 될 만한 사람일까?’ 생각이 들더라. 아직 내 인생도 잘 모르겠는데. 나이가 어느 정도 들면 책임감을 느껴야 한다지 않나. 저는 사실 그렇게 어른스럽지 못한 거 같다. 난임도 난임이었는데 누군가를 케어해야 한다는 게 두렵더라”라고 말하며 눈물을 쏟았다.

린은 “부모가 되는 건 마음 밭이 좋아야겠다고 싶었다. 아직 그때가 아닌 거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들고 있던 지석진은 “우리도 안 생기다가 어느 순간 (아이가) 갑자기 선물처럼 왔다”라고 위로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4-13 10:15:01 수정 2022-04-13 10:15:01

#임신 , #가수 이수 , #시험관 아기 , #가수 린 , #난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