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슈, "도박 꼬리표 숨기지 않겠다...코치 도전"

입력 2022-04-19 11:22:26 수정 2022-04-19 11:22:3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상습 원장 도박으로 물의를 빚은 그룹 'S.E.S' 출신 슈(41·유수영)가 근황을 전했다.

슈는 19일 인스타그램에 "도박이라는 꼬리표...덮으려 하지 않겠습니다. 숨기려 하지 않겠습니다"라며 "새로운 도전...도박에 빠져있는 사람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사람이 되려고 합니다"라고 글을 올렸다.

이어 "제가 아직 부족하기에 좀 더 공부하고 전문가가 돼야 될 것 같습니다. 그래서 한국코치협회의 초급코치자격을 받기 위해 열심히 교육을 받고 왔습니다"라며 "제 경험이 그분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저...도전 해볼게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슈는 최근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하며 방송에 복귀했다.

(사진= 슈 인스타그램)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4-19 11:22:26 수정 2022-04-19 11:22:38

#도박 , #코치 , #도전 , #스타다큐 마이웨이 , #슈 , #상습 도박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