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일회용 젓가락 등 위생용품 제조업체 243곳 중 3곳 '부실'

입력 2022-04-26 09:49:33 수정 2022-04-26 09:49:3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가 일회용 젓가락과 숟가락 등 위생용품 총 120건을 대상으로 국민청원 안전검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모두 기준규격에 적합한 것으로 나왔으며, 일회용 위생용품 제조업소 총 243곳에 대한 지도 및 점검을 실시한 결과 3개 업체가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이번 검사는 배달음식과 가정간편식 시장의 급성장에 따른 위생용품 사용량 증가 추세를 반영한 것으로, 식약처는 지난 2021년 1월부터 올해 1월까지 1년 동안 국민 추천을 받아 품목을 선정했다.

식약처는 봄철 야외활동 증가로 일회용품의 소비가 많아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지난달 21일부터 25일까지 일회용 위생용품 제조업소에 대한 지도 및 점검을 실시하고, 국민청원 안전검사에서 제외된 일회용 위생용품에 대한 수거 및 검사도 추가로 실시했다.

지방자치단체와 합동으로 일회용 젓가락 등 위생용품 제조업소 243곳을 점검한 결과 ‘위생용품 관리법’을 위반한 3개 업체를 적발했으며 위반 내용은 자가품질검사 미실시 2곳과 위생교육 미이수 1곳이다.

식약처는 적발한 업체에 대해서는 관할 지자체가 행정처분하고 6개월 이내에 다시 점검해 위반사항 개선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4-26 09:49:33 수정 2022-04-26 09:49:33

#식품의약품안전처 , #젓가락 , #일회용품 , #위생용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