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가정의 달인데 박물관에 갈까, 미술관에 갈까?

입력 2022-05-09 11:18:25 수정 2022-05-09 11:18:2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가 오는 22일까지 ‘2022 박물관 및 미술관 주간(이하 박미주간)’을 개최한다.

이 기간은 국제박물관협의회가 박물관과 미술관의 중요성과 사회 문화적 역할을 대중이 인식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매년 5월 18일로 지정된 ‘세계 박물관의 날’을 기념하여 지난 2012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박미주간은 오는 13일 오후 3시부터 온라인으로 생중계된다. 개막식 진행은 박미주간 홍보대사이자 강연과 인터뷰로 한국 예술을 알리고 있는 방송인 마크 테토씨가 맡는다.

행사 주간에는 ▲온라인 및 오프라인 전시 프로그램 ‘함께 만드는 뮤지엄’ 6개 ▲일상에서 박물관 및 미술관을 향유하는 ‘거리로 나온 뮤지엄’ 2개 ▲박물관의 힘을 주제로 한 교육 및 체험 중심의 ‘주제형 프로그램’ 23개 ▲온라인 및 오프라인 참여형 행사 ‘뮤궁뮤진과 뮤지엄꾹’ 등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다.

이번에 처음 도입되는 ‘함께 만드는 뮤지엄’은 실험적 방식의 전시 기획이 돋보인다. ▲헬로우뮤지엄에서는 어린이날 100주년을 기념해 현대 미술작가 5명이 참여한 소리예술, 촉감 설치물 등을 만날 수 있다.

‘거리로 나온 뮤지엄’ 프로그램에서 ▲이화여자대학교박물관은 3차원 영상과 그래픽을 활용해 조선시대 이상향을 색다르게 구성한 ‘거리에서 통하다:증강현실로 연결되는 전통과 현실의 이상향’을 용산역 대계단과 상암동 월드컵공원 평화광장에서 선보인다.

이외에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으므로 공식 홈페이지 ‘뮤지엄위크’에서 확인하자.

해당 정책 담당자는 "올해 박미주간은 박물관과 미술관의 사회적 역할과 문화적 힘에 대해 함께 고민할 수 있는 시간으로 기획했다"면서 "5월 가정의 달과 연계해 많은 사람들이 즐겁고 뜻깊은 시간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5-09 11:18:25 수정 2022-05-09 11:18:25

#박물관 , #미술관 , #가정의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