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美 조종사 의식 잃어가자 승객이 한 행동은?...'구사일생'

입력 2022-05-12 10:47:05 수정 2022-05-12 11:07:2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비행 중이던 조종사가 의식을 잃어가자 비행 경험이 없는 승객이 관제사의 도움을 받아 비행기를 안전하게 착륙시켜 화제가 되고 있다.

11일 NBC 방송에 따르면 미 플로리다주 팜비치에 있는 포트 피어스의 관제사들은 지난 10일 정오 무렵 한 비행기로부터 비상호출을 받았다.

당시 이 비행기에 타 있던 승객은 "심각한 상황에 부닥쳤어요. 조종사가 의식을 잃어가요. 나는 비행기를 조종할 줄 몰라요"라며 다급하게 도움을 요청했다.

비상 상황을 감지한 관제사는 일단 승객을 안심시키고 위치를 물었지만 승객은 "알 수 없다"라면서 "플로리다의 해안이 보인다"고 답했다.

이에 관제사는 "비행기 날개의 수평을 유지하고 해안을 따라서 북쪽이든 남쪽이든 계속 비행하세요. 우리가 곧 당신의 위치를 알아내겠습니다"고 말한 뒤 곧바로 위치를 찾기 시작했고, 이 스승객이 탄 세스나 208 경비행기를 확인했다

이 비행기에는 조종사와 승객 단 두 명만 탑승한 상태였다.

이어 관제사들은 이 남성에게 비행기 조작법을 하나씩 알려줬고, 마침내 비행기는 팜비치국제공항에 무사히 착륙했다.

로버트 모건 관제사는 과거 비행교관을 했던 경험이 승객에게 비행기를 안전하게 착륙시키도록 안내하는 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모건 관제사는 CNN과의 인터뷰에서 "아드레날린이 너무 많이 분비돼서 울 것 같은 느낌이었다"며 그 승객은 아내에게 안전하게 돌아갈 수 있도록 도와줘서 고맙다고 인사한 뒤 그를 안아줬다고 전했다.

팜비치 소방구조대는 비행기가 착륙한 뒤 조종사를 병원으로 옮겼으나 어떤 이유로 조종 중에 의식을 잃는 비상 상황에 부닥쳤었는지는 즉각 알려지지 않았다.

연방항공청은 이번 일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고 언론들은 덧붙였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5-12 10:47:05 수정 2022-05-12 11:07:22

#조종사 , #비행기 , #승객 , #관제사 , #미국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