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성폭행 누명은 벗었지만...김건모·장지연 파경설

입력 2022-06-10 13:18:01 수정 2022-06-10 13:18: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가수 김건모와 장지연이 파경설에 휩싸였다.

10일 오전 티브이데일리는 김건모, 장지연이 각자의 길을 가기로 합의한 끝에 이혼 절차를 밟는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김건모는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두 사람은 2019년 5월 지인의 소개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고 같은 해 10월에 혼인신고를 했다. 특히 노총각 이미지가 강했던 김건모는 13세 나이 차이가 나는 장지연과의 결혼으로 큰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이후 김건모는 2016년 유흥업소 종업원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으며 논란에 휘말렸고, 가수 활동을 중단하기에 이르렀다.

지난해 11월 검찰은 해당 사안에 대해 무혐의 결론을 내렸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6-10 13:18:01 수정 2022-06-10 13:18:01

#김건모 , #장지연 , #파경설 , #가수 김건모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