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갑자기 '콱'…사진찍다 2m 뱀에 물린 어린이

입력 2022-06-15 09:54:54 수정 2022-06-15 10:32:3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전에 있는 한 실내동물원에서 뱀 만지기 체험을 하던 어린이가 뱀에 손가락을 물리는 사고가 발생했다.

14일 피해 아동의 부모 등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후 1시 40분께 대전 한 실내동물원에서 5세 어린이가 2m에 달하는 버미즈파이톤 뱀과 사진을 찍던 중 손가락을 물렸다.

이 장면을 목격한 동물원 관계자 4명과 아이 아버지가 힘을 합쳐 가까스로 아이를 구조했다.

아이는 손에 3주 동안 병원 치료를 받아야 하는 상처를 입었다.

해당 동물원 측은 "사고가 발생한 동물 만지기 체험 행사를 폐지하겠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진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6-15 09:54:54 수정 2022-06-15 10:32:35

#실내동물원 , #동물원 , #아이 , #어린이 , #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