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충북교육청 공무원, 13세 미성년자 성매매 적발

입력 2022-06-20 13:30:02 수정 2022-06-20 13:30: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충북교육청 소속 공무원이 미성년자와 성매매를 했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경찰청은 아동·청소년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충북교육청 소속 공무원 A(42)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6일 오후 6시 50분께 청주시 청원구의 한 무인텔에서 13세 미성년자와 성매매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스마트폰 채팅 애플리케이션(앱)을 이용해 성매매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 무인텔에서 A씨와 포주 B씨(32), 미성년자 3명, 또 다른 성매수남 총 6명을 검거했다.

B씨는 현재 아동·청소년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된 상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6-20 13:30:02 수정 2022-06-20 13:30:02

#충북교육청 , #미성년자 , #공무원 , #성매매 , #미성년자 성매매 , #충북교육청 공무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