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빙

Living

연말까지 추위 계속…'이때' 풀린다

입력 2022-12-29 13:12:09 수정 2022-12-29 13:12: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는 31일 연말까지 영하 10도 이하인 날들이 계속되며 동장군이 맹위를 떨칠 예정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한파특보가 발효된 경기내륙과 강원내륙·산지, 충북북부, 경북북부내륙은 31일까지 아침 기온이 영하10도 이하로 매우 추울 전망이다.

특히 오는 30일까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한 지역에 낮 기온도 0도 이하로 매우 춥겠고,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질 전망이다.

한파는 새해 첫날 들어 누그러질 전망이다. 첫날인 1월1일은 최저기온 영하7~영상1도, 최고기온 영상3~영상 10도로 예보됐다.

아울러 29일부터 30일 새벽 사이에는 서울·인천·경기와 강원영서중·남부, 충남남부서해안, 경북서부내륙에 눈이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12-29 13:12:09 수정 2022-12-29 13:12:09

#맹추위 , #새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