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스님이 택시비 19만원 먹튀? 사찰선 "모르는 사람"

입력 2023-05-30 14:00:06 수정 2023-05-30 14:00:0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자신을 스님이라고 소개한 한 남성이 19만원 가량의 택시비를 내지 않고 사라져 경찰이 추적 중이다.

29일 KBS 보도에 따르면 이 남성은 지난 6일 승복 차림으로 택시에 탑승해 서울에서 충남 청양의 한 사찰까지 이동했다.

택시기사는 비를 뚫고 4시간을 달려 목적지까지 도착했지만, 남성은 "스님한테 다녀온다"며 돈을 내지 않고 내렸다.

그러고는 '큰스님이 안 계신다'는 말만 하며 돈을 내지 않았고, 경찰까지 출동했지만 남성은 현금도, 카드도 없다고 버텼다.

결국 '일주일 내에 입금하겠다'는 약속을 받고 경찰과 택시기사는 돌아갔지만, 20일이 넘도록 입금이 되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목적지였던 사찰 측에선 알지 못하는 남성이라고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택시 기사의 고소를 접수해 사라진 남성의 행방을 쫓고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3-05-30 14:00:06 수정 2023-05-30 14:00:06

#택시비 , #사찰선 , #스님 , #먹튀 , #사람 , #택시 기사 , #이진경 키즈맘 , #충남 청양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