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ealth

소아비뇨기과 봉합 수술 ‘더마본드’ 사용 효과적

입력 2011-04-11 14:41:48 수정 201104111442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김광명 교수팀(서울대어린이병원 소아비뇨기과)이 음낭수종과 음낭피부봉합을 포함한 정류고환 수술시 피부 봉합을 위해 ‘더마본드(Dermabond :Otyl-2-Cyanoacrylate)’를 사용하는 것이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그 동안은 피부 봉합에 있어 봉합사를 사용한 후 거즈 드레싱 또는 테가덤 패치를 사용하는 것이 일반적인 방법이었다.

더마본드는 수술부위에 간편하게 부착할 수 있으며, 일주일 후부터 저절로 피부에서 떨어져 특별한 상처관리가 필요 없는 피부봉합 방법이다.

별도의 드레싱이 필요 없고 수술 바로 다음날 샤워가 가능한 것이 특징. 음경수술시 봉합사의 사용을 줄여 봉합자국을 현저히 줄일 수 있어 함몰음경 및 요도하열 환자의 보호자 및 환자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

김광명 교수팀은 2010년 8월부터 2011년 2월까지 6개월간 총 76명의 소아비뇨기과 환자들의 112건의 절개창에 더마본드를 사용하였다. 그 결과 4개의 절개창에서만 가벼운 염증반응이 있어 항생제 연고로 치료하였고 모든 예에서 상처 벌어짐은 없었다.

김광명 교수는 “더마본드의 사용으로 수술경과가 좋아졌음은 물론 입원기간도 크게 단축되어 환자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며 “향후 피부봉합 수술 후 드레싱 처치를 더마본드가 빠르게 대치하리라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연정 기자(kyj@kmomnews.com)

입력 2011-04-11 14:41:48 수정 201104111442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