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김현주처럼 반짝반짝 빛나는 스타일링

입력 2011-05-24 17:56:35 수정 2011-05-24 17:57: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파란만장한 인생역전과 함께 남녀 주인공 4명의 러브라인이 빛을 발하고 있는 MBC 드라마 ‘반짝반짝 빛나는’이 높은 시청률로 주말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여주인공인 김현주는 드라마에 등장할 때마다 스타일리쉬한 모습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직장인답게 여성미가 흐르는 모습부터 발랄한 스타일까지 매번 새롭게 변신하는 그녀의 비밀은 무엇일까.



드라마 속에서 당차고 씩씩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김현주는 때로는 팬츠로 활동성을 더한다.

시선을 사로잡는 블루 계열의 상의에는 베이지 컬러가 잘 어울린다.

시원한 느낌의 주크 재킷과 숏팬츠를 매치해 각선미를 살림과 동시에 도트 패턴의 블라우스로 포인트를 준다.

여기에 골든듀의 귀고리와 옐로우컬러의 빈치스벤치 핸드백으로 오피스레이디만의 화려함을 드러낸다.

게스워치의 시계와 레이첼콕스 슈즈를 매치하면 당찬 오피스레이디룩 완성.



극 중에서 여성스러운 스타일을 자주 선보이고 있는 김현주는 원피스와 카디건을 매치해 페미닌룩을 연출하기도 한다.

스트라이프가 돋보이는 올리브데올리브의 원피스와 싱그러운 그린컬러의 카디건을 매치하면 경쾌한 느낌을 살릴 수 있다.

발목의 스트랩으로 슬림함을 드러낼 수 있는 레이첼콕스의 슈즈와 액세서라이즈의 헤어밴드로 포인트를 주면 더욱 엣지있는 스타일이 된다.

비비드한 레드컬러의 게스핸드백을 더하면 비비드룩을 한층 업시켜 줄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송지선 아나운서, ‘19층 투신’ 소식에 네티즌 경악
· 임재범이 ‘나가수’하차, 팬들 ‘건강 찾아 다시 돌아와라’
· 욕실청소, 변기에 식초와 콜라를 뿌려라
· 엄친아 김정훈, 동안 미모의 비결은 ‘댄디컷’
· 의상부터 소품까지, 오렌지 컬러에 빠지다!
· ‘기저귀발진’ 방치하면 염증 생길 우려
· 신상샌들 고민, ‘웨지힐’이 정답
입력 2011-05-24 17:56:35 수정 2011-05-24 17:57: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