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아이유, 발랄한 복고풍 스포츠 패션 선보여

입력 2011-06-01 16:13:16 수정 2011-06-01 16:15:2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각종 시상식에서 컬러 스타킹과 소녀감성 원피스로 80년대 복고풍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룩’을 선보였던 아이유가 스포츠룩도 발랄한 복고풍으로 소화하는 모습을 보였다.

최근 영화 ‘써니’ 등을 통해 화제의 중심에 선 복고룩은 선명한 컬러를 자신 있게 쓰는 것이 특징.

아이유는 선명한 오렌지 컬러의 트레이닝복에 80년대 롤러장의 느낌을 주는 헬멧과 롤러스케이트를 매치해 상큼하게 소화했다.

또 다른 화보사진에서는 선명한 네온 라임 컬러의 스포츠 레깅스에 도트 무늬의 팬츠를 입고 덤블링하는 귀여운 스포츠룩을 보여주었다.


여름 스포츠 커플을 컨셉으로 시원한 느낌으로 진행한 르꼬끄 스포르티브 광고촬영에서는 아이유와 송중기의 상큼한 모습을 담았다.

르꼬끄 스포르티브의 심벌인 수탉을 재미있게 변형한 ‘위트꼬끄’ 의상을 커플로 입은 아이유와 송중기는 환상의 호흡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각종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서로에 대한 호감을 숨기지 않았던 두 사람은 오랜만에 촬영장에서 재회해 즐겁게 촬영에 임했으며, 촬영 내내 스튜디오는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고 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빅뱅 대성 오토바이 사망사고 연루 경찰 조사
· 입는 순간 여름 탈출

· 빠르고 완벽한 비키니 뒤태를 위해, ‘맞춤형 지방흡입술‘ 추천
· 임재범 돌연 영국行, '심신과 영혼이 너무도 지쳤다'

· 아이들을 위한 TPO별 스타일링 제안

· 정려원, “미쳤어? 너는 인간도 아니야!”

입력 2011-06-01 16:13:16 수정 2011-06-01 16:15:2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