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MBC ‘신입사원’에서 배우는 스마트한 신입사원 룩

입력 2011-06-02 10:23:34 수정 2011-06-02 10:24: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아나운서 서바이벌 프로그램인 ‘MBC 신입사원’이 매회 기발한 과제와 도전자들의 재치 넘치는 순발력 대결로 점차 흥미를 더 해가고 있다.

이 가운데 매번 풋풋하고 단정한 스타일을 보여주고 있는 도전자들의 스마트한 스타일이 많은 직장 남녀와 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예비 신입 사원들에게 좋은 롤모델이 되고 있다.

훈훈한 외모와 번뜩이는 재치로 많은 여성 시청자들의 인기를 얻고 있는 정유진은 단정하고 스마트한 외모에 어울리게 현장 인터뷰 과제에서는 화이트 재킷에 컬러풀한 셔츠를 매치, 인터뷰하는 이가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캐주얼 수트를 착용했다.

스튜디오에서는 베이지 컬러의 수트에 쉽게 소화하기 힘든 그린 컬러의 타이로 포인트를 줘 고급스러움과 함께 센스 있는 컬러 매치가 돋보였다.

또한 부드러운 미소와 지적인 말투로 인기몰이 중인 전형윤 역시 자신의 스타일에 맞는 수트 룩을 완성했다.

특히, 아이돌 그룹을 인터뷰 하는 과제를 수행할 때 입은 핑크 셔츠와 베스트, 보우 타이를 매치한 스타일은 전형윤만의 매력을 한층 돋보이게 했다.

이와 반대로 스튜디오에서 보여준 노타이 수트룩은 스트라이프 패턴의 행커칩을 꽂는 센스를 발휘해 자칫 심심해 보일 수 있는 스타일에 포인트를 줬다.

‘MBC 신입사원’의 의상 지원을 맡고 있는 나인주 본(BON) 마케팅실 부장은 “비슷한 셔츠와 비슷한 수트로 매일 아침 거울 앞에서 고민 하고 있다면, 액세서리를 활용해 스타일 변신을 해보는 것도 좋다”며 “긴 넥타이 대신 보우타이를, 그리고 넥타이를 착용했다면 행커칩을 활용해 포인트를 주거나, 요즘 유행중인 클래식한 스타일의 보스턴 뿔테 안경으로 스마트한 느낌을 주는 것도 좋다”고 조언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남상미 이상윤 '사귄다', 드라마 속 연인이 실제로
· '세련미 물씬', 이부진-이서현 럭셔리 패션
· 엄마표 보양식으로 여름 이겨내기
· 백지영, 9살 연하 배우 정석원과 열애 '공개'
· ‘진짜 스타일’은 손목에서

· 미란다커 내한, 그녀의 공항패션은?
입력 2011-06-02 10:23:34 수정 2011-06-02 10:24: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