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미란다 커, 엘르 코리아와 단독 커버 촬영

입력 2011-06-03 14:28:48 수정 2011-06-03 14:29: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세계적인 모델 ‘미란다 커(Miranda Kerr)’의 내한이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엘르’ 코리아가 4월 중순 경 LA에서 극비리에 촬영했다는 8월 호 엘르 커버의 예고 컷을 공개했다.

한국의 라이센스 매거진 최초로 미란다 커를 직접 촬영한 커버인 만큼, 이미 공개되기도 전부터 화제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미국 LA에서 진행한 커버 촬영은 해안가의 말리부 비치에 위치한 럭셔리한 빌라에서 진행됐다.

촬영 당일에 직접 차를 운전해 촬영 현장에 도착한 미란다 커는 갓 백일 지난 아들 플린과 그의 남편 올란도 블룸(Orlando Bloom)과 함께였다.

올랜도 블룸은 촬영에 여념 없는 미란다 커를 대신해 아들 플린과 놀아주는 모습을 보여 세계적인 헐리웃 스타로서가 아닌 자상한 남편이자 한 아이의 아빠로서 든든함을 보여줬다.

시종일관 소녀 같은 미소와 밝은 태도로 촬영에 임한 미란다 커는 출산한지 얼마 안 된 아기 엄마의 몸매라고는 믿어지지 않을 정도로 완벽한 바디라인과 바비 인형과 같은 모습을 뽐냈다.
디올의 사랑스럽고 고혹적인 드레스로 여성스러운 실루엣을 강조한 미란다 커는 출산 전의 완벽했던 몸매를 완전히 되찾은 퍼펙트한 바디라인을 살려 고혹적인 화보를 연출했다.

결혼과 출산을 통해 궁극의 아름다움을 보여주는 미란다 커의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와 화보는 엘르 7월호와 8월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예비부부 유진-기태영, 어린이 대공원 데이트 '찰칵'
· ‘골든레이디’의 비밀 아이템으로 세련된 스타일링

· 공유, ‘커피’하면 생각나는 연예인 1위
· 생리통, 피임약으로 해결할 수 있어
· 개그맨 김병만, 얼음여제 김연아 '울렸다'
· 자동차 트렁크 속 식품 식중독 주의···아이스박스 활용

입력 2011-06-03 14:28:48 수정 2011-06-03 14:29: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