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한국여성 위한 이태리 직수입 수영복 론칭

입력 2011-06-14 14:03:08 수정 2011-06-14 14:04: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이탈리아의 수영복 제작 기술과 한국의 기획력이 만난 수영복 브랜드가 국내에 첫 선을 보인다.

인티미아는 이탈리아의 수영복 제조 업체 스포르팅컴퍼니(Sporting company)와 함께 수영복 브랜드 스포르팅(Sporting)을 론칭한다.

스포르팅은 올 여름 수영복 트렌드를 이끌거라 예상되는 화려한 꽃무늬 원단과 리본과 매듭 등으로 장식된 스타일의 제품 라인으로 구성돼 있다.

또한, 지난해 비키니에 밀려 관심에서 멀어졌던 원피스 형태의 수영복까지 갖추고 있다.

한윤경 인티미아의 과장은 “스포르팅은 독특하게 디자인된 수입 원단으로 이탈리아에서 직접 제작돼 유행에 뒤떨어지지 않으면서 차별화된 수영복을 원하는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소개했다.

스포르팅 수영복의 또 다른 특징은 한국인의 체형에 맞게 패턴을 바꾸고, 한국 유행에 맞게 디자인을 변경하여 제작됐다는 점이다.

수입 브랜드의 사이즈가 국내 고객들의 체형에 잘 맞지 않는다는 점을 착안해 국내 여성 고객들의 사이즈에 맞게 이탈리아에서 직접 제작됐기 때문에 우수한 착용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는 설명이다.

한과장은 “스포르팅컴퍼니는 고급원단을 사용해 소비자 맞춤 제작 방식을 통해 수영복을 제작하는 회사로 스포르팅의 꼼꼼한 수영복 제작 방식과 원단의 고급스러움에 반해 이번 론칭을 준비하게 됐다”고 밝혔다.

스포르팅의 소비자 가격은 8만~14만원 선으로 유럽 수입 의류 전문 편집샵 라폰타나 방배점에서 판매 중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이승환, “채림과 2003년 가장 행복했다”
· 딥다잉과 네온컬러 소화해야 진짜 스타일 종결자
· 이민호, 액션씬 촬영 중 차랑 반파 교통사고로 응급실 행
· G마켓, 240개 상품 최대 69% 할인 ‘타임세일’
· '신기생뎐', 뜬금없이 나타난 귀신의 정체는?

입력 2011-06-14 14:03:08 수정 2011-06-14 14:04: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