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윤소이, 하의실종 종결자로 ‘엘르’ 화보 공개

입력 2011-06-28 13:31:30 수정 2011-06-28 13:32: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액션 배우 ', 그 중에서도 '여자 '로 범위를 좁히면 떠오르는 몇 되지 않는 여자배우 중 독보적이라 감히 말할 수 있는 '윤소이 '가 <엘르 >코리아 7월호를 통해 숨겨두었던 섹시미를 공개했다 .

절제되고 모던한 이미지의 이번 화보를 통해 '윤소이 '라는 여자의 , 또한 배우로서의 본 모습을 발견해보고자 한 것이다 .

화보 속의 그녀는 매끄러운 도자기 피부와 강렬한 블랙 아이 메이크업 , 그리고 아방가르드한 화이트 셔츠와 블랙 보디수트를 통해 그녀만의 고유한 이목구비와 건강하면서도 늘씬한 몸매를 드러내고 있다 .

그녀는 모델 데뷔 경력을 자랑하듯 프로다운 포즈와 서늘하면서도 섹시한 눈빛을 연출하여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 촬영 중간중간 모니터링을 할 때면 예의 털털하고 밝은 모습이다가 촬영을 시작하는 사인과 함께 곧바로 감정 연기에 몰입하는 모습이 특히 인상적이었다는 후문 .

어느덧 데뷔 10년 차의 그녀는 ‘아라한 장풍 대작전’이나 ‘무영검’에서의 아찔한 액션 여전사의 이미지를 가장 먼저 떠올리게 한다 . 스무 편의 작품을 통해서 지금껏 그녀가 쌓아온 필모그래피를 살펴보면 청순하고 달달한 역할도 제법 많았는데 어째서인지 그녀는 강인한 여전사의 이미지로 계속 남아 있다 .

그녀는 인터뷰에서 "액션 배우의 이미지가 부담스러울 때도 있었지만 , 지금은 '내가 가장 잘할 수 있는 것 하나는 확실히 해두자 '는 생각이 들어요 . 이번에 무협물 ‘무사 백동수’ 하게 된 것도 , 그런 부담감을 떨쳐낸 덕분이에요 ."라고 말했다 .

대작을 통해 화려하게 , 그것도 주연으로 데뷔했던 그녀는 곧장 몇 작품의 주연을 이어갔지만 연기자로서 때때로 벽에 부딪히기도 하고 소위 '슬럼프 '를 겪기도 했다 .
"데뷔작 ‘아라한 장풍 대작전’과 바로 그 다음 작품 ‘사랑한다 말해줘’가 워낙 쉽지 않았던 작품이라 그만큼 빠르게 배우고 성장할 수 있었던 것 같아요 "

그녀는 7월 4일부터 방영예정인 드라마 ‘무사 백동수 ’를 통해 또 다시 한 번 액션을 택했다 . 액션 외의 다른 캐릭터를 연기하지 못할까 겁냈다던 '윤소이 '는 이제 , '윤소이 ' 외에는 할 수 없는 연기를 보여주고 있다 .

한편 배우 윤소이 와의 더 자세한 인터뷰와 화보는 ‘엘르’ 7월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더불어 ‘엘르’기사는 엘르의 홈페이지 (www.elle.co.kr)와 엘르엣진의 사이트 (www.atzine.com) 및 어플리케이션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공정위, 신라면블랙? 그저 라면일 뿐···과징금 1억 5,500만원
· 김주하, ‘서른 이후 돋보이는 최고의 여성’ 1위 선정
· 한혜진-정시아-최현정, ‘같은 옷 다른 느낌!’
· 여드름, 가슴과 등을 조심해라

· 구하라 ‘런닝맨’ 반말 논란, 열심히 하는 하라구 되겠습니다’
· 스트레스성 불면증, 따뜻한 우유나 보양식으로 챙겨야
입력 2011-06-28 13:31:30 수정 2011-06-28 13:32: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