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MLB 컬쳐프로젝트, ‘MLB 커스텀 캡’ 공개

입력 2011-06-30 13:05:02 수정 2011-06-30 13:06: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들과 컬쳐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MLB Korea가 커스텀 아티스트 웨슬리와 함께 제작한 ‘MLB 커스텀 캡‘을 공개한다.

웨슬리는 비, 박태환, 빅뱅 등 여러 셀럽들의 슈즈를 커스텀하여 주목을 받은 커스텀 아티스트로 MLB 컬쳐프로젝트에 참여하여 4가지 컨셉의 커스텀 캡을 제작하였다.

MLB 커스텀 캡은 LA다저스, 뉴욕 양키즈, 클리브랜드 인디언스, 디트로이트 타이거즈 4개팀의 아이덴티티를 다양한 소재를 이용하여 위트 있게 표현하였다.

LA다저스는 헐리우드로 대변되는 화려함과 럭셔리 힙합의 이미지를 표현하기 위해 스왈로브스키 크리스탈을 이용하여 제작하였고, 뉴욕양키즈는 타임스퀘어에서 모티브를 얻어 발광 LED를, 클리블랜드 인디언스는 인디언특유의 문양과 깃털을, 디트로이트는 자동차 산업도시의 하드함을 표현하기 위해 가죽과 스터드를 활용해 커스텀 하였다.

특히, LA다저스 크리스탈 캡은 박재범이 MLB 스페셜 베이스볼자켓과 함께 컴백무대에서 착용해 많은 팬들의 관심을 받기도 했다.

웨슬리의 MLB 커스텀 캡은 MLB 전국 주요매장을 순회하며 전시될 예정이며, SNS를 이용한 포토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윤계상-서지석, '하이킥3,짧은 다리의 역습'서 허당형제
· 어려울 땐 기본부터, 스타일링 TIP
· 몸매종결자 박한별의 바캉스 룩

· 증권사 직원이 휴가 전 사놓고 갈 주식은?
· 한스킨 ‘파격 이벤트’ 최대 80% 할인

· 컴퓨터 앞 직장인, ‘중년안’ 올 수 있다
입력 2011-06-30 13:05:02 수정 2011-06-30 13:06: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