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 오픈

입력 2011-09-15 13:07:51 수정 2011-09-15 13:08:1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서남권 최초로 특 1급 호텔이 오픈한다.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Sheraton Seoul D Cube City Hotel)’이 서울 서남권 교통의 중심지인 신도림 ‘디큐브시티(D-Cube City)’ 내에 16일 오픈한다고 15일 밝혔다.

세계적인 호텔 경영 전문 회사인 스타우드(Sratwood)가 한국에 오픈한 세 번째 쉐라톤 호텔인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는 서남권 유일의 특1급 호텔로 스타우드가 직접 경영을 맡아 운영한다.

오픈을 기념해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 호텔의 총지배인을 맡게 된 데이비드 커든은 “새로운 복합문화공간으로 떠오르고 있는 디큐브시티의 다양한 서비스를 결합해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외국 관광객 및 비즈니스 타깃에 대한 수요를 동시에 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새롭게 오픈하는 호텔은 대표적인 문화복합단지인 일본 롯본기 힐스의 설계를 맡았던 세계적인 건축회사 미국의 저디(Jerde)사와 일본 모리(Mori)사의 컨설팅으로 설계되었고, 백화점, 아파트, 뮤지컬 공연장과 공원으로 구성된 국내 최대 복합쇼핑몰인 ‘디큐브시티’ 내에 위치해 숙박과 함께 쇼핑, 문화, 레저를 원스톱으로 즐기는 새로운 라이프를 선사할 예정이다.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은 서울 서남부에 위치하여, 인천공항에서 가까운 곳에 위치한 특 1급 호텔이라는 장점을 통한 외국 관광객 및 비즈니스 고객과 뽀로로 테마파크, 뮤지컬 공연과 연계한 다양한 패키지를 통해 국내 고객 수요를 공략할 계획이다.

또한 최신 시설을 갖춘 연회장과 신혼커플을 겨냥한 ‘허니문 스위트룸’ 등을 통해 웨딩 수요층에 대한 마케팅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은 총 19층 규모에 269개의 안락한 객실을 갖추고 있으며, 국내 호텔 중 가장 높은 곳인 41층에 로비가 위치해 서울의 전경이 발밑으로 펼쳐지는 환상적인 장관을 자랑한다.

호텔 메인 로비에는 인터넷 접속이 자유로운 ‘링크@쉐라톤(Link@Sheraton)’이 마련돼 비즈니스 친화적 환경을 조성했고, 쉐라톤의 시그니처 레스토랑으로 뷔페와 일품 메뉴를 아침부터 밤까지 맛볼 수 있는 ‘피스트(feast)’와 아름다운 전경을 감상하며 칵테일을 즐길 수 있는 ‘로비라운지 바(Lobby Lounge.Bar)’ 도 마련했다.

특히 세계적인 스파 매니지먼트 회사인 Mspa가 직영하는 ‘아쿠아리스 스파’가 입점되어 국내 고객들에게 최초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4개의 레스토랑과 바, 900명까지 수용 가능한 그랜드 볼룸을 포함하여, 12개의 연회장을 갖췄고, 최신식 운동 기구와 수영장, 체육관, 사우나, 골프 연습장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춘 ‘쉐라톤 피트니스’ 등 편의 시설도 갖추고 있다.

호텔 총지배인 데이비드 커든은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은 인천공항에서 한 시간 이내에 도착할 수 있는 특1급 호텔이라는 이점과 디큐브시티와의 다양한 서비스 결합으로 외국인 관광객 뿐 아니라 한층 품격 높은 문화 경험을 기대하고 있는 고객에게 새로운 개념의 복합문화공간으로서 프리미엄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의 및 예약: 02-2211-2000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왕지혜, 서효림 팜므파탈 악녀 패션 눈길!
· 상하기 쉬운 추석음식, 이렇게 보관하세요
· 배우자 출산휴가 최대 5일로 확대

· 남성들이여, 피부를 사랑한다면 부지런하라
· 하정우-박희순, '우리 친하답니다' 깨알 스틸공개
입력 2011-09-15 13:07:51 수정 2011-09-15 13:08: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