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잘 고른 코트하나 열 아우터 안 부럽다?!

입력 2011-12-21 17:58:33 수정 2011-12-21 17:59:2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올 겨울엔 다른 시즌에 비해 활동적인 옷들이 주를 이루지만 유행을 타지 않고 꾸준히 사랑 받는 아이템은 따로 있다. 바로 ‘코트’.

코트는 어떤 이너에도 매치하기 수월하다는 장점은 물론 보온성도 겸비하고 있어 그 진가를 톡톡히 인정받는다. 베이직한 라인부터 트렌디한 라인까지 골라 입는 재미가 있는 코트에 대해 알아보자.


▲ 베이직함에 더해진 실용성! 알뜰녀들 ‘눈길’

겨울을 맞은 여성들이 즐겨 입는 코트가 있다면 기본적인 아이템, 베이지 컬러의 캐시미어 코트를 들 수 있다. 베이직한 디자인과 컬러는 어떤 옷에든 쉽게 매치할 수 있다는 장점으로 여성들의 손길을 이끈다.

미니멈의 캐시미어 코트는 니트에 퍼 트리밍 베스트와 세트 구성으로 알뜰한 여성들의 구매 욕구를 자극시키며, 럭셔리한 분위기까지 연출할 수 있다. 기본 라인의 코트와 은은한 색상이 조화를 이루어 여성스러움과 세련된 이미지를 동시에 발산할 수 있다.

캐시미어 코트와 오렌지 컬러의 원피스를 매치한다면, 겨울 화사한 분위기의 산뜻한 매력을 어필 할 수 있다.


▲ 스타일을 아는 여자라면 트렌드를 입는다!

2011년 F/W 시즌, 매니시무드가 각광받으면서 코트의 디자인에도 영향을 끼쳤다. 코트의 길이감이 전체적으로 길어지거나 박시해지면서 시크한 느낌을 한층 살려낸 점이 도드라진다.

미니멈 또한 이번 시즌 트렌드에 맞춰 박시한 스타일에 단추 가 아래쪽으로 달린 디자인의 코트를 출시했다. 딥한 네이비 컬러의 코트는 적당한 길이에 기본 카라 디자인으로 부담스럽지 않아 시크하고 세련된 멋을 한껏 살려냈다.

이 아이템은 9부 팬츠에 아이보리 컬러 폴라를 매치해 모던한 느낌을 살려낸다면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다.


▲ 코트에 디테일을 살리니 세련미가 ‘물씬’

색다른 디자인으로 나만의 스타일을 완성하고 싶다면 미니멈만의 베스트 디자인 코트를 주목하자.

미니멈 코트는 트렌치를 변형한 디자인의 디테일이 돋보이는 아이템으로 트렌치를 변형한 만큼 스타일리시한 분위기가 살아있으며 탈부착이 가능한 밍크 트리밍 소재의 베스트는 실용성까지 더했다. 수리 알파카 소재로 이뤄진 코트는 입는 이에게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하며 허리 벨트의 앞 뒤판이 다른 소재로 이뤄져 숨겨진 감각을 은근히 과시할 수 있다.

코트 하나만으로도 엣지 있는 여성임을 드러내거나 컬러블럭 스커트를 매치해 도시적인 여성의 이미지를 부각시킬 수 있다.

미니멈 디자인실 관계자는 “겨울엔 코트만 잘 활용한다면 이너의 활용에 따라 여러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며 “본격적인 겨울이 다가오면서 디자인과 실용성을 갖춘 코트를 찾는 여성들의 문의가 끊이지 않는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아이스크림에서 ‘벌레·금속’까지... 부작용 많아
· ‘천일의 약속’ 김래원,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여심 자극!!
· 여배우들의 완벽한 바디라인 비결, 시크릿 트레이닝 따라잡기
· 크리스마스 선물? 센스 있게 연령대별로 준비!!
· 울랄라세션 단독콘서트, 제5의 멤버 군조 출현
입력 2011-12-21 17:58:33 수정 2011-12-21 17:59: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