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흑룡의 기운을 맞이할 최고의 해돋이 명소는?

입력 2011-12-29 11:38:43 수정 2011-12-29 11:44:1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60년 만에 찾아온 임진년 흑룡의 해를 맞이하기에 최고의 해돋이 명소는 어디일까?

강릉 정동진, 포항 호미곶 등이 해돋이 명소로 유명하지만 올해는 태백산맥의 정기와 흑룡의 기운을 함께 받을 수 있는 태백산이 최고의 명소로 떠오르고 있다.

또한 지난주 인기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에서 태백산의 아름다운 설경이 소개되면서 태백산에 대한 관심도 그 어느 때 보다 높다.


민족의 영산이라 일컫는 태백산은 주봉인 높이 1,567m의 장군봉과 높이 1,517m의 문수봉으로 이루어진 산으로 높되 가파르거나 험하지 않아 등산이 수월하며 남성다운 웅장함과 후덕함을 지닌 토산산이다.

산 정상에는 태고 때부터 하늘에 제사를 지내던 천제단이 있고 이곳에서 바라보는 일출 장면이 장관을 이루나 기상 조건이 양호하면 이곳 에서 동해의 일출을 볼 수 있으며 일반적으로 운무와 산 사이에서 떠오르는 일출을 볼 수 있다. 동절기 일출시간은 07시 30분 전후이다.

태백산 정상에서 새해 일출 맞이를 위해 겨울산행이 가능한 복장과 장비(아이젠, 헤드램프)가 필요하다. 특히 보온성이 뛰어난 제품을 착용하면 추위 및 동상으로부터 몸을 보호 할 수 있다.

태백산은 시내에서 멀리 떨어져 있지 않아 시내여관에서 숙박 후 차편을 이용하여도 큰 무리는 없으며 태백산 당골 코스 등산 시 택시를 이용하면 약 15분 소요된다.

올 한해 마무리와 새해의 시작을 태백산의 아름다운 장관과 함께하길 바라며 태백산맥의 정기와 흑룡의 기운으로 2012년 기운찬 새해를 맞이하길 바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개리 웨딩사진 공개, 신부는 송지효.. “그냥 웃자고”
· 이효리, 엄정화에게 “불합격 드릴게요”
· 혼전임신, 네티즌 63.5% 부정적
· 뱃살 떨치려면? ‘3색 음식 잡으세요’
· 네티즌이 뽑은 2011년 화제의 인물 1위는 누구?
· ‘천일의 약속’ 이서연은 떠났어도 수애 스타일은 여전히!

입력 2011-12-29 11:38:43 수정 2011-12-29 11:44: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