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재킷이 다가 아니다! 다양한 ‘다운’ 아이템으로 올 겨울 따뜻하게!!

입력 2012-01-10 09:01:58 수정 2012-01-10 09:02: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난 해 여름부터 시작된 아웃도어·스포츠 업체들의 다운 전쟁으로 오리털이나 거위털을 사용한 다운 재킷은 이제 겨울철 필수 아이템으로 자리 잡았다.

이러한 다운 열풍을 타고 이번 겨울은 비단 재킷뿐만 아니라 스커트나 바지, 신발에까지 다운을 활용한 다양한 아이템들이 속속 출시돼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본격적인 추위에 보온성과 활동성이라는 강점에 스타일까지 더한 아웃도어 의류, 특히 ‘다운’ 소재로 만든 의류들이 주목 받고 있는 것.

▲ 휠라스포트 ‘구스다운 스커트’


멋쟁이 여성이라면 ‘하의실종’ 패션 트렌드는 추운 겨울에도 멈추지 않는다. 매서운 겨울 바람 앞에서도 패션 트렌드를 포기 할 수 없는 여성들에게 휠라 스포트 ‘구스다운 스커트’는 필수 아이템이다.

시베리아산 거위털을 사용해 보온력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가볍고 착용감이 좋다. 미니스커트 스타일로 제작되어 기능성 레깅스와 함께 착용하면 각선미를 맵시 있게 뽐낼 수 있는 동시에 활동성도 높일 수 있어 아웃도어 활동시 뿐만 아니라 도심에서도 멋스럽게 연출할 수 있다.

▲ 몽벨 ‘구스다운 바지’

휠라스포트의 ‘구스다운 스커트’가 여성을 위해 패션과 기능성을 골고루 강조했다면, 몽벨에서 출시한 ‘구스다운 바지’는 제품 본연의 기능을 중시하는 남성을 위해 기능성에 초점을 맞춘 제품이다.

구스다운 소재의 특징인 초경량과 높은 보온성은 물론, 내구성이 뛰어난 퍼텍스 소재를 사용해 궂은 날씨일수록 제품의 장점을 더욱 강하게 실감할 수 있다. 또한 핸드포켓을 내장해 수납성을 높임으로써 캠핑, 낚시 골프 등 다양한 아웃도어 활동을 편하게 즐길 수 있으며, 하단 조임시스템을 통해 보온성을 더욱 높여준다.

▲ 노스페이스 ‘비바 판초’


과거 아웃도어 의류에 대한 인식은 등산할 때 입는 옷으로 인식해 투박하고 무거운 이미지였지만 최근에는 다양한 컬러와 디자인, 실용성을 중요시하는 트렌드에 맞춰 아웃도어가 변모하고 있다.

노스페이스의 판초 스타일의 다운 재킷인 '비바 판초'는 경량성과 보온성에 판초의 스타일리시함을 더했다. 그동안 우의나 홈웨어 등에 한정적으로 활용되던 판초 스타일이 다운 소재의 재킷에 적용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 K2 ‘이글루 부츠’

이상기후로 폭설이 잦아지는 요즘 겨울, 발목까지 올라온 차가운 눈 위를 걷는 발을 위해 부츠에도 다운 소재를 사용하는 제품들이 속속 출시되고 있다. K2 ‘이글루’ 부츠는 방수 처리가 되어 있어 겨울철 눈이 많이 내릴 때나 쌓인 눈이 녹을 때에도 쾌적하게 신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일반 솜이 아닌, 덕다운을 충전재로 사용하여 가볍고 보온력이 우수하며, 내마모성이 뛰어난 소재의 바닥창에 고무창까지 보강되어 덜 미끄러운 것도 장점이다.

휠라 스포트 이승협 디자인 실장은 “최근 2년간 이상기후로 인한 겨울 한파를 겪으면서 높은 보온성을 지닌 다운 소재 의류가 인기 아이템으로 자리 잡았다”면서 “그동안 주로 재킷의 충전재로만 머물던 다운 소재 제품들이 스커트와, 신발 등 다양한 형태로 출시되어 다운 소재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을 더욱 커질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맞벌이 부부, 가사·육아 부담 아내에게 집중
· 송강호-이나영 촬영장 ‘톰과 제리’된 사연!
· 다이어트 제대로 하려면? ‘부위’를 공략하라
· 계획임신, 언제 어떻게 준비할까
· 2011년 오피스텔 건축허가, 인기 급등
· 미혼들이 가장 환호하는 정부 정책은?

입력 2012-01-10 09:01:58 수정 2012-01-10 09:02: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