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샐러리맨 초한지’ 정겨운 vs 이범수, 초간지 스타일대결

입력 2012-01-12 16:32:28 수정 2012-01-12 16:33:1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샐러리맨의 애환을 탄탄한 구성과 스토리로 코믹하게 그려낸 SBS 드라마 ‘샐러리맨 초한지’가 이범수, 정려원, 정겨운 등 주연 연기자들의 열연과 함께 시청자들의 큰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충청도 사투리에 익살스런 표정연기로 사랑받는 ‘유방’역의 이범수와 세련된 스타일과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로 제약회사에서 최단기간 본부장 자리에 오른 유능한 샐러리맨 ‘항우’역을 맡은 정겨운의 대립되는 연기가 볼 만 하다.

대립되는 두 주인공의 캐릭터는 연기뿐만 아니라 그 스타일에서도 드러나고 있다.


이범수는 보통의 샐러리맨을 대변하듯 패턴니트나 백팩과 같은 캐주얼한 아이템을 믹스앤매치한 비즈니스 캐주얼룩을 보여준다.

또 수트를 한 벌로 입기보다는 콤비자켓과 정장팬츠를 매치하고 커다란 백팩을 착용하여 보다 활동성 있는 스타일을 보여준다. 수트를 세트로 입더라도 체크패턴 타이로 경쾌한 느낌을 주는 것이 특징.


반면 정겨운은 제약회사 본부장 역할답게 세련된 수트룩으로 항우표 본부장룩을 보여준다.

기본 수트보다는 보다 고급스러운 느낌을 주는 더블 버튼의 수트를 착용하는가 하면, 수트에 베스트를 더한 쓰리피스 수트를 착용하여 조금 더 갖춰 입은 듯한 느낌을 준다.

수트 위에 심플한 싱글 버튼의 코트를 더하여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룩으로 완성했다. 컬러는 블랙, 그레이, 브라운 등의 어두운 컬러를 선택하여 카리스마 넘치고 냉철한 캐릭터로 거듭난다.

샐러리맨 초한지는 두 주인공의 불꽃튀는 경쟁과 극적 반전으로 더욱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예고하고 있다. 본격적인 스토리 전개와 함께 이범수와 정겨운의 스타일 대결 또한 기대해볼 만하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올해 육아용품 트렌드는? ‘파스텔톤 컬러’
· ‘부탁해요 캡틴’ 이천희, 맥가이버의 귀환?
· G마켓, 대국민 공감 설문 ‘과태료-은행 수수료’ 아깝다
· 활동적인 용띠 여성들, 연령별 자궁경부암 예방법 추천
· 올 자영업 시장, 어떤 업종 뜰까?
입력 2012-01-12 16:32:28 수정 2012-01-12 16:33: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