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하이킥3’ 박하선, 찢하선 굴욕에도 여전히 귀여울 수 있는 이유는?

입력 2012-01-12 16:33:08 수정 2012-01-12 16:34: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MBC 일일시트콤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이 다이나믹한 에피소드와 훈훈한 러브라인으로 발칙한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특히 허당녀 박하선의 활약이 돋보이는 가운데 그녀가 찢하선으로 등극해 화제다.


지난 9일 방송에서 박하선은 전날 술을 마시고 윤계상에게 실수를 한 것 같아 마음이 불편한 와중에 길목에서 그를 만나게 됐다. 박하선은 그와 만남에 얼굴이 붉어지는 것을 숨기지 못하고 도망가려다 빙판길에 미끄러져 넘어지면서 바지가 찢어지는 굴욕을 당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이때 박하선은 속옷이 노출되는 굴욕적인 상황을 모면하기 위해 가방으로 급히 엉덩이를 가리는 귀여운 모습을 보여줬다. 특히 그녀의 앙증맞은 핸드백은 박하선의 러블리함을 돋보이게 하면서 찢하선의 굴욕을 귀여운 허당녀로 승화시켜 눈길을 끌었다.

이 장면에서 박하선은 빨간 케이프 코트, 어그부츠를 매치해 귀여운 룩을 완성하고 여기에 사만사 타바사의 ‘리에뜨’를 매치해 사랑스러운 느낌을 고조시켰다. 화이트 컬러에 주름 장식 데코레이션이 여성미를 강조해 주는 핸드백은 토트와 크로스로 활용 가능해 ‘박하선 가방’으로 불리며 여성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올해 육아용품 트렌드는? ‘파스텔톤 컬러’
· ‘부탁해요 캡틴’ 이천희, 맥가이버의 귀환?
· G마켓, 대국민 공감 설문 ‘과태료-은행 수수료’ 아깝다
· 활동적인 용띠 여성들, 연령별 자궁경부암 예방법 추천
· 올 자영업 시장, 어떤 업종 뜰까?
입력 2012-01-12 16:33:08 수정 2012-01-12 16:34: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