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대세녀들이 모두 입은 그것?... 바로 니트!!

입력 2012-01-17 10:02:36 수정 2012-01-17 10:03: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겨울철 보온룩의 종결아이템은 바로 니트! 니트 하나면 충분히 따뜻하고 트렌디한 겨울을 보낼 수 있다.

코트나 패딩 안에 니트 아이템 하나만 입더라도 충분히 보온성을 유지할 수 있고, 슬림한 연출이 가능하기 때문에 니트의 매력에 한번 빠지면 헤어 나올 수 없다.

또한 추위에 절로 어깨가 움츠려지는 겨울철에는 칙칙하고 어두운 컬러의 니트보다는 알록달록 컬러풀한 니트를 선택한다면 움츠려 있던 몸과 마음까지 가볍고 경쾌한 겨울을 보낼 수 있을 것이다.

이미 많은 스타들이 여성스럽고 발랄한 니트 패션을 선보이고 있다. 최근에는 같은 니트를 무려 세 명의 스타가 똑같이 착용하여 눈길을 끌고 있다.

정려원, 소녀시대 수영, 원더걸스 소희 그녀들이 택한 아이템은 화사한 매력의 돋보이는 아이보리 컬러에 마치 무지개를 연상시키는 스트라이프가 컬러풀한 매력을 보여주는 울 소재의 폴앤조(Paul & Joe)의 니트이다.

특히 소매와 밑단에 아이보리 톤의 태슬 장식은 웨스턴 느낌을 물씬 풍기며 세련되고 독특한 포인트를 연출했다.

허리라인이 슬림하게 보이도록 연출된 디자인과 엉덩이를 덮는 길이 때문에 원피스로도 연출해도 손색이 없다. 스트라이프가 몸판 뿐만 아니라 팔 부분까지 함께 연결되어 있어 위트 있고 트렌디한 느낌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샐러리맨 초한지의 재벌녀 패션으로 주목 받고 있는 려원은 세로줄 브라운 톤의 스트라이프 디자인의 레깅스와 함께 착용하여 상의와 하의 모두 스트라이프 패턴으로 패턴&패턴이라는 고난이도스타일링을 완벽하게 선보였다.

소녀시대의 수영은 스키니진과 함께 매치하여 남다른 각선미를 강조했다. 또한 원더걸스 소희의 경우 니트를 원피스로 활용하여 특유의 러블리한 매력으로 걸리시룩을 완성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흑룡 베이비를 위한 임신 준비, 이렇게 하세요

· 주부 괴롭히는 ‘명절증후군’ 현명하게 이겨내기
· 오피스 룩 vs 캐주얼 룩, 레오퍼드 스타일링 대결
· 대세 ‘꼬꼬면’ 5개월 만에 1억 개···1초당 7개 판매
· 드라마 속 여주인공의 코트는 ‘아이보리’가 대세?

입력 2012-01-17 10:02:36 수정 2012-01-17 10:03: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